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구진칼럼

HOME  > 연구원 소식 > 연구진칼럼

8/15 페이지 총 게시글 [144]

[사이언스 포럼] 노벨상이 멀리 있는 이유
출처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등록일 2016.11.09
자료 사진
이민형
선임연구위원
혁신정책연구본부

매년 10월 초순 노벨상 시즌이 되면 언론들이 전하는 수상자 소식에 과학기술계는 스산한 가을바람만큼이나 가슴 한편이 움츠러든다. 이웃나라 일본이 매해 수상소식에 축제 분위기에 휩싸일 때도 부러움과 함께 씁쓸함의 크기는 매년 더해만 간다. 
 
그동안 우리나라는 정부, 기업 모두 연구개발에 많은 투자를 해왔다. 특히 기초연구에 대한 투자는 이제 선진국 수준에 이르고 있다. OECD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총연구개발 투자의 약 17.6%가 기초연구에 투자되고 있는데, 이것은 프랑스에 이어 두 번째로 큰 비율이다. 하지만 통계의 세부내용을 살펴보면 특이한 점이 발견된다. 미국, 일본 등 주요 선진국들에 비해 우리나라의 기업이 수행하는 기초연구의 비중은 높은 반면 대학의 기초연구 비중은 낮다는 점이다. 선진국들의 기초연구투자가 대학을 중심으로 이루어지고 있는 것과는 달리 우리나라의 기초연구는 기업을 중심으로 수행되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현상은 선진국들이 기초연구를 근원적(fundamental) 연구 활동으로 인식하고 대학을 중심으로 연구 활동이 수행되고 있는 것에 비해 우리나라에서의 기초연구는 연구개발 프로세스상의 기초-응용-개발단계에서 기초단계에 해당하는 연구 활동으로 수행되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될 수 있다. 즉, 새로운 획기적인 발견과 원리 규명보다는 새로운 제품 개발과 개선을 위한 초기단계의 연구를 기초연구로 인식하고 활동한다는 것이다. 전통적으로 우리나라가 추격형 전략을 연구개발의 핵심 전략으로 추진해 온 것과 같이 기초연구도 여전히 추격형 전략의 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기초연구 관련 통계에서 드러나는 또 하나의 중요한 특징이 있다. 글로벌 수준에서 우리나라의 연구논문의 양적 순위와 질적 순위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