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구진칼럼

HOME  > 연구원 소식 > 연구진칼럼

6/14 페이지 총 게시글 [139]

[사이언스포럼] 연구개발(R&D), 전문가 분권시대 열어야
출처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등록일 2017.04.26
자료 사진
이민형
선임연구위원
혁신정책연구본부

최근 대한민국 호는 그동안 누적된 정치적, 사회적 문제들이 노정되면서 변화를 향한 전환의 변곡점에 놓인 상황이다. 집중화된 권력구조에 의한 폐해들이 문제의 원인으로 지적되면서 사회변화에 대응한 새로운 합리적인 권력질서가 대안으로 제시되기도 한다. 집중화된 권력구조는 일원화된 체계의 효율성을 확보할 수 있지만 수직화·경직화·획일화로 인한 비효율성을 야기하기 십상이다. 특히, 경제환경이 빠르게 변화하고, 사회가 다양화·복잡화될수록 집중화된 권력구조는 자율성과 유연성이 결여되어 문제대응력이 떨어질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연구개발 분야의 활동은 새롭고 다양한 지식을 창출하고, 그 지식을 기반으로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거나 시장과 사회의 수요에 부합하도록 기술혁신을 추구하는 창의적이고 도전적인 활동이다. 연구개발을 통해 창출되는 결과들은 비정형적이고 비반복적이므로 그 활동이 자율적이고 유연해야 함은 물론, 다양한 지식이 원활히 교류될 수 있도록 수평적이어야 한다. 그래서 전통적으로 연구개발 분야에 대한 관리는 외부 관리자에 의한 통제보다는 '자율과 책임의 구현'이라는 관리원칙을 기본으로 해 왔다. 

 

자율과 책임에 기반한 연구개발 관리는 외부로부터의 간섭과 통제를 배제하고 자율적인 관리아래 연구활동을 수행하고 그 결과에 대해 책임을 지는 것이다. 이는 연구개발 활동의 특성상 자율적인 관리가 우수한 연구개발성과를 창출하는 데에 가장 적절한 관리통제방법이라는 오래된 믿음과 경험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