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구진칼럼

HOME  > 연구원 소식 > 연구진칼럼

4/11 페이지 총 게시글 [105]

[사이언스포럼]지식시장 넓혀 줄 '오픈 사이언스'
출처 아시아경제 바로가기 등록일 2016.12.21
자료 사진
이민형
선임연구위원
혁신정책연구본부

정보기술의 급격한 발달은 정보와 지식을 활발하게 유통시키면서 시장 경쟁을 한층 치열하게 만든 요인이다. 혁신적인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지식의 생산과 확보를 위해 기업의 연구개발 경쟁도 가열되었다. 이러한 흐름은 혁신적인 아이디어, 지식, 기술 확보를 위해 기업 내외부의 경계마저 파괴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전략으로 발전되었다. 이제는 새로운 원천지식을 창출하는 과학연구분야에도 변혁적 접근방식인 ‘오픈 사이언스’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지식이 전통적인 생산요소인 자본과 노동보다 중요한 요소로 등장하기 시작한 것은 1990년대에 와서다. 기업이 경쟁력을 확보하려면 지속적인 혁신이 이루어져야 하므로 이에 필요한 지식이 가장 중요한 요소로 지목된 것이다. 지식기반경제가 이렇게 시작된 지 20여년이 지난 지금, 이를 넘어 피터 드러커가 예견했듯 지식이 자본과 노동을 대체하는 이른바 ‘지식사회’에 가까이 와 있음을 실감하게 된다. 다시 말해 정보산업을 비롯한 기존 산업들이 지식산업화를 거쳐 데이터의 디지털화와 빅데이터를 활용함으로써 새로운 가치들을 무한정으로 창출하는 ‘데이터경제시대’를 눈앞에 두고 있다는 의미다.

 

데이터의 디지털화와 빅데이터의 발전은 과학연구분야는 물론 학술시장에도 큰 변화를 일으키고 있다. 새로운 과학지식 창출을 위한 연구결과의 공개와 접근성 강화가 요구되면서 빚어지는 현상이다. 연구결과를 학술논문 형태로 작성해 출판물을 통해 유료로 개방하던 기존의 방식에서 벗어나 오픈 엑세스 학술지를 통해 무료로 논문을 제공하는 사례가 등장한 것이다. 더 나아가 과학적 성과 창출에 필요한 데이터 공유 요구가 커지면서 공공연구 데이터의 개방과 활용도 확대되고 있다. 연구 데이터의 개방이 연구자와 기업, 정부, 시민 등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