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영역
대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연구진칼럼

HOME  > 연구원 소식 > 연구진칼럼

1/10 페이지 총 게시글 [95]

[리더스 앵글] 21세기 율도국 … ‘아스가르디아’에 오신 걸 환영합니다
출처 중앙일보 바로가기 등록일 2017.07.03
자료 사진
박성원
연구위원
미래연구센터

오는 9월 12일 ‘아스가르디아’라는 국가에서 처음으로 인공위성을 하늘로 쏘아 올린다. 지구상에 실질적인 영토가 없어 국가라고 하기엔 많이 부족함에도, 어찌 된 일인지 국민이 25만 명을 넘었다. 터키와 중국은 각각 3만7000여 명, 미국은 3만1000여 명, 한국도 1540여명이 시민으로 등록돼 있다. 이들 시민은 자신의 소망이나 사진을 담은 데이터를 작은 인공위성에 싣고 있다.

 

스위스에 있는 우주국제연구소 이고르 아슈르베일리 소장이 추진하고 있는 아스가르디아는 평화로운 우주개발을 표방하면서 장차 달과 우주에 정거장을 건설해 사람들이 실제 우주 공간에 거주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내년 4월 UN에 정식 국가로 등록을 요청하겠다고 하니 지구 최초의 우주국가가 탄생할 날이 머잖았다.
 
대안적 국가를 꿈꾸는 사람들은 또 있다. 최근 한국의 한 언론사 기자는 본인을 “사이버 국가 비트네이션 국민”이라고 밝히면서, 이곳은 자신의 이름과 e메일 주소만 기입하면 시민으로 받아줘 흔쾌히 그 국가의 국민이 되기로 결심했다고 말했다. 그는 자신의 학력, 재산정도, 사회적 경험을 따지지도 묻지도 않고 받아주는 나라가 꽤 매력적으로 느껴졌다고 고백했다.

 

2014년 스웨덴 해커 출신이 만든 비트네이션은 요즘 유행하는 가상화폐 비트코인의 블록체인 기술을 응용해 설계되었다. 블록체인은 모든 거래 기록을 한 곳에서 보관·관리하지 않고, 참여자의 컴퓨터마 ....